×

인물

인물 목록
1458~1534 본관 광산. 자 점실(点悉). 시조의 23세손. 세준(世俊)의 아들. 문과에 급제하여 보령, 진해현감을 지냈다. 아내는 나주김씨 득강(得强)의 딸이다.
본관 김해. 선조조에 문과에 급제
1574~1644 본관 금성. 자 연보(連寶). 호 송파(松坡). 시조의 22세손. 충순위 시남(詩男)의 아들로 문장에 천재성을 보였으며, 아버지의 병환에 손가락을 깨어 피를 넣어드리고 똥 맛을 보고 시묘살이를 하는 등 효행이 참으로 지극하였고 이에 1608년 나라에서 효행으로 창릉(昌陵) 참봉을 제수하였다. 50세에 이…
1565~1635 본관 나주. 자 면지(勉之). 호 은봉(隱峯). 긍천현감(矜川. 현 시흥) 사율(士慄)의 아들로 통덕랑을 지냈다. 정유재란을 피하여 아들 3형제를 거느리고 나주시 향교동에서 신광면 함정리 구봉으로 이거 정착하였다. 아내는 영광정씨(丁氏) 진사 세린(世麟)의 딸이다.
1548~? 본관 금성. 자 이건(以健). 호 사담(沙潭). 시조의 21세손. 참봉 열(悅)의 아들. 곤재 정개청(困齋鄭介淸)의 문하생이며 학문과 덕행으로 세상에 알려졌고 1573년 사마시에 입격하여 세마(洗馬)에 임명되었다. 1580년경 잠시 이거하였던 무안군 삼향에서 함평군 학교면 금송리(錦松里. 당시 무안현)로 이…
본관 금성. 1645년 함평읍 내교리 외대화 에서 대동면 향교리로 함평향교를 옮겨 지을 때 영건 별감(營建別監)을 맡았다.
본관 금성. 자 질부(質夫). 시조 19세손. 욱(郁. 1443년생) 의 셋째 아들로 장사랑(將仕郞)을 지냈으며 1500년경 나주시 문평에서 함평읍 가동리 가동으로 이거하여 정착했다. 아내는 밀양박씨 현감 형산(亨山)의 딸이다.
본관 금성. 1663년 무과에 급제하여 주부를 지냈다.
본관 금성. 1663년(현종 4) 무과에 급제하여 판관을 지냈다.
1581~1659 본관 금성. 자 탁이(卓爾), 호 청류(淸流) 또는 타우(打愚). 시조의 23세손. 선무랑 창서(昌緖)의 양아들(생부 茂松)로 판서 조강중(趙綱仲)이 두보(杜甫)에 비길만한 문장가라고 칭송 할 만큼 당대 호남에서 이름 높던 문장가로 인조조에 조산대부 동몽교관(朝散大夫童蒙敎官)을 제수 받았으며 왕으로부터 …
나정양(羅廷良) 1788~1849, 나정우(羅廷佑) 1789~1837, 나정륜(羅廷倫) 1792~1839 본관 금성, 득일(得一)의 아들들이다. 3형제는 효성이 지극하여 아버지의 병이 위독하자 서로 앞 다투어 손가락을 깨물어 피를 입에 넣어드렸고 상을 당하자 여막에서 같이 생활했다.어머니를 모시되 3형제가 한 집에서 같…
본관 금성. 고종 때 문과에 급제
본관 광산. 죽산 안천섭의 아내로 나산마을 앞에 열부비를 세웠다.
1562~1612 본관 광산. 자 사원(士元). 호 영보(潁甫). 시조의 27세손. 동래부사(東萊府使) 사종(嗣宗)의 손자. 참봉 언명(彦明)의 아들. 그는 문장이 뛰어나고 용력과 충효의 정신이 투철하였으며 정유재란이 일어나자 “국가가 무사할 때 벼슬을 탐내어 부모를 잊는 것은 옳은 일이 아니며 사직이 위태로울 때 삶을 …
1571~1610 본관 광산. 자 언서(彦瑞). 시조의 24세손. 통덕랑 대수(大壽)의 맏아들. 인조 때 무과에 급제하여 선전(宣傳)을 지냈다. 아내는 기계유씨(兪氏)다.
주소 57147 전라남도 함평읍 기산길 163-16 전화 061) 322-0505, 324-4001 팩스 061) 322-0656
COPYRIGHT © 2022 hampyeong culture center hpcc.or.kr, ALL RIGHTS RESERVED.